아직 회원이 아니라면   


 
 
국비 30억 들이고도 1년 째 먹통..예산 집행 '엉터리'
 글쓴이 : 친구82
 

영화처럼 각종 게임도 나이에 따라 사용 가능한 등급을 나눕니다. 모바일뿐 아니라 PC에서 사용하는 게임에도 등급이 매겨져 사후 관리를 받습니다. 이런 일을 맡은 곳이 게임물관리위원회입니다.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기관으로 7년 전 부산으로 이전했습니다. 이 게임물관리위원회에서 이해할 수 없는 일이 벌어지고 있습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[기사원문보기]


 
   
 
 
 
Total 5,744
번호 제   목 글쓴이 날짜
공지 게임산업진흥에 관한 법률 시행규칙 일부 개정령 공포 최고관리자 07-20
5744 게임이란 가면을 쓴 사행성의 늪 친구82 03-08
5743 2021년03월04일 청소년 이용불가 심의분류 결정목록 친구82 03-05
5742 [韓 게임 좀먹는 확률형 아이템] ①게이머조차 등 돌렸다 친구82 03-04
5741 "불법 도박이냐" 붙붙는 '확률형 아이템' 조작 논란 친구82 03-03
5740 2021년02월25일 청소년 이용불가 심의분류 결정목록 친구82 02-26
5739 2021년02월25일 전체이용가 심의분류 결정목록 친구82 02-26
5738 사행성 막겠다지만… `확률형 아이템` 제재땐 게임업계 직격탄 친구82 02-25
5737 "카지노도 확률 공개하는데…게임 아이템은 '깜깜이 뽑기'" 친구82 02-23
5736 新바람 낸 게임업계 암초 만났다 친구82 02-23
5735 게임강국의 게임규제 '역차별 아이러니' 언제까지? 친구82 02-22
5734 '게임산업진흥법' 전면 개정안에 대한 반발, 이유는 무엇인가? 친구82 02-22
5733 “강원랜드도 확률 공개…게임협회, 개정안 왜 반대하나” 친구82 02-19
5732 2021년02월18일 청소년 이용불가 심의분류 결정목록 친구82 02-19
5731 2021년 02월18일 전체이용가 심의분류 결정목록 친구82 02-19
5730 게임법 개정안, 확률형 아이템 ‘사행성 논란’ 종지부 찍나 친구82 02-18
5729 K-GAMES, 게임산업진흥에 관한 법률 전부개정안 의견서 전달 친구82 02-17
5728 게임업계, '게임법 개정안' 산업 진흥 아닌 규제 강화 '우려' 친구82 02-16
5727 50조 中 게임시장 공략해야 하는데..4년만에 한국 게임 '찔끔' 허가 친구82 02-16
5726 확률형 아이템 법제화, 韓게임의 새로운 시작 친구82 02-15
5725 2021년02월10일 청소년 이용불가 심의분류 결정목록 친구82 02-15
5724 2021년02월08일 전체이용가 심의분류 결정목록 친구82 02-10
5723 조승래 의원, 게임법 개정안 발의 "게임진흥원 설립하자" 친구82 02-09
5722 게임 확률형 아이템에 규제 강화되나, 게임사 새 수익구조 발등에 불 친구82 02-08
5721 불법게임장 적발 5년새 최대…단속 안되는 만큼 코로나 퍼진다 친구82 02-08
5720 확률형 아이템, 도박 아닌 게 맞나요? 친구82 02-06
 1  2  3  4  5  6  7  8  9  10    



이용약관 개인정보 취급방침